즐겨찾기

나의 도쿄 가이드

흥미로운 페이지가 있으면 하트 버튼을 클릭해서 나의 '즐겨찾기'에 저장하세요!

여기서부터 본문입니다.

Updated: December 20, 2019

양질의 물이 있어 발전한 전통 공예 문화

간다가와 강은 도쿄도 미타카시에 있는 이노카시라 연못을 수원으로 하여, 서쪽에서 동쪽으로 약 25km에 걸쳐 흐르다가 국기관 근처에서 스미다가와 강으로 합류합니다. 말하자면 간다가와 강은 도쿄의 중심지 거의 전부를 지나고 있는 셈입니다. 도시 내부를 흐르는 하천임에도 불구하고 그 대부분의 수로가 구조물 등으로 덮여 있지 않은 상태이며, 강 양쪽에는 근대적인 건물과 유명한 랜드마크가 서 있습니다. 일부는 고쿄(황궁)의 바깥쪽 해자에 들어가 있기도 합니다.

에도 시대(1603-1867), 도쿠가와 이에야스가 거리를 만들 때 현재의 지요다구 간다 지역 일대에 염색 직공들을 모았던 것에서 도쿄의 염색산업이 시작되었습니다. 에도 시대를 거치면서 전통적인 도쿄의 염색기술이 확립되었습니다. 종이 패턴을 사용해 섬세한 문양을 염색하는 ‘도쿄 소메코몬’과 산, 꽃, 새 등의 아름다운 자연을 모티브로 하여 손으로 그린 ‘도쿄 데가키유젠’ 등이 있습니다.

20세기가 되어 도시화가 진행되면서 생활배수 등의 영향으로 강물은 더 이상 염색에 적합하지 않게 되었습니다. 염색공방은 깨끗한 물을 찾아 간다가와 강 상류로 거슬러 올라갑니다. 신주쿠구의 와세다, 도쓰카, 오치아이, 나카이 등과 같은 지역은 간다가와 강이나 그 지류인 묘쇼지가와 강에 인접해 있기 때문에 많은 염색공방이 자리를 잡았고, 염색산업의 거점으로 알려지게 되었습니다. 이 주변을 산책하면서, 염색직공의 기술과 더불어 고전적이지만 잘 알려지지 않은 도쿄의 공예문화를 즐겨 보시기 바랍니다.

힌트

  • 2월에 개최되는 ‘염색의 길’ 이벤트에는 꼭 참가해 보자.
  • 유명한 염색공방 체험 투어에도 참가해 보자.
  • 도쿄의 전통염색 전문 박물관을 방문해 오리지널 기념품을 만들어 보자.

매력적인 염색 체험으로 오리지널 작품을 만들어 보자

간다가와 강 옆에 있는 신주쿠의 나카이ㆍ오치아이 지역에는 염색문화의 중심지답게 여기저기서 공방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아사쿠사나 간다 지역의 사람들은 수 세기 전부터 전통적인 염색 작업에 깨끗한 강물을 사용해 왔지만, 실제로 시작된 것은 100년 전의 이야기입니다. 간다가와 강과 그 지류인 묘쇼지가와 강에 걸쳐 수백 개의 공방이 문을 열었고, 기모노에서부터 노렌(가게 입구나 방의 칸막이, 장식용으로 쓰는 커튼)에 이르기까지 온갖 아름다운 수제 아이템을 만들어 왔습니다. 최근에 염색에 사용되는 물은 간다가와 강이나 그 지류가 아닌 우물이나 대수층에서 공급되고 있습니다. 옛날에 묘쇼지가와 강의 물을 사용해 풀을 제거하던 모습을 이제는 볼 수 없지만, 강변에는 당시 모습을 상상해 볼 수 있는 공방이 줄지어 있습니다. 그중 하나가 1920년에 설립된 후타바엔입니다. 후타바엔에서는 영어로 진행되는 가이드 투어가 열리며, 수건이나 식탁보 등을 전통적인 무늬로 염색하는 에도 염색 체험 워크숍도 개최되고 있습니다.

 

소메노 고미치(염색의 길)

염색을 테마로 한 이벤트 “소메노 고미치”는 2월 말 주말에 묘쇼지가와 강이 흐르는 오치아이ㆍ나카이 지역에서 개최됩니다. 지난 몇 년 동안 이 이벤트에서는 강에 직접 들어가 염색천을 펼쳐서 씻은 후 강물 위에 걸어서 말렸던 그 모습이 연출되었습니다. 옛날 광경을 떠올리게 하는 형형색색의 원단들은 꼭 보셔야 합니다. 영어로 진행되는 가이드 투어에 참가하시면 이 이벤트의 의미와 그 배후에 있는 역사 등을 배울 수 있습니다. 또한 공방에서 염색 체험에 참가할 수도 있는 것도 즐거움 중 하나입니다. 이벤트는 나카이역과 오치아이역에 가까운 오치아이ㆍ나카이 지역에서 개최됩니다.

 

도쿄 염색이야기 박물관

나카이ㆍ오치아이 방면에서 간다가와 강 남쪽을 따라 동쪽으로 걸어가면, 신주쿠구의 와세다ㆍ다카다노바바 지역이 나옵니다. 와세다ㆍ다카다노바바 지역에도 전통적인 염색공방이 여러 군데 자리잡고 있으며, “도쿄 염색이야기 박물관”도 있습니다.
아름다운 기모노, 커튼, 그 외의 원단 등은 무료로 관람할 수 있지만, 만약 도쿄 소메코몬 무늬로 직접 염색해 보고 싶다면 워크숍에 참가할 수도 있습니다. 워크숍에서는 작은 수건이나 큰 비단 천 중에서 선택합니다. 영업시간은 평일 10:00부터 12:00, 13:00부터 16:00까지이며, 워크숍은 1∼2시간 소요된다는 점에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단, 영업시간은 예고 없이 변경될 수 있으므로, 이곳을 찾아 나서기 전에 웹사이트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길을 나서기 전에 반드시 확인하세요

도쿄도 염색공업 협동조합에서는 기모노 스타일에 대한 투어나 염색직공의 강의 등 염색과 관련된 이벤트를 영어로 개최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길을 나서기 전에 인터넷을 통해 어떤 특별한 이벤트가 개최되는지 사전에 다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도보로 즐길수 있는 관광명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