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나의 도쿄 가이드

흥미로운 페이지가 있으면 하트 버튼을 클릭해서 나의 '즐겨찾기'에 저장하세요!

여기서부터 본문입니다.

Updated: March 20, 2019

알리사 라모스

출신: 미국

관심사: 여성 1인 여행, 어드벤처 트래블

방일일본 방문 횟수: 4회

도쿄를 어떻게 생각하는지?: 내가 좋아하는 도시 중 하나

오늘밤의 목적지에서는 밤에도 즐길 수 있는 문화적인 것을 소개합니다. 어떤 체험이든 밤에 데이트하기 제격이며, 또한 친구끼리 뭔가 특별한 일을 하고 싶은 사람에게도 추천합니다.

지도

  • 도보
  • 택시
  • 버스
  • 전철
  • 수상버스

1

일본의 도자기에 대해서 배우고 오리지널 작품도 만들어보자

도자기 물레 체험

굉장히 즐거운 체험이라서 밤의 데이트 장소로 꼭 추천하고 싶습니다. 도자기 문화에 대해 배우는 것은 굉장히 유익했고, 제작하는 것도 즐거웠습니다. 완성하면 별도 요금으로 배송도 해줍니다. 실제로 체험하는 것도 분명히 즐겁겠지만, 장인의 도예 컬렉션을 보는 것도 굉장히 흥미로웠습니다. 혹시 도예를 한 적이 없다면 이곳에서 일하는 프로분들에게 배울 수 있어서 굉장히 두근거렸고, 물레를 사용해서 점토를 볼이나 컵으로 본뜨는 과정을 알 수 있습니다.
이곳은 확실하게 사전에 예정을 정하고 예약을 해야 하는데, 자신의 도자기를 가지고 돌아가기 위해 오래 체재할 것이라면 특히 더 예약이 필요합니다.(약 4주간 걸립니다.) 혹시 기다릴 수 있을 만큼 체재일자가 안 된다면, 다른 사람이 가져가지 못하고 이미 만들어진 것을 구매하는 선택지도 있습니다.

도예 스튜디오에서는 프로가 만들거나 복원한 작품을 판매 중인 것을 발견할 것입니다. 이 중 대부분은 복잡한 그림이 그려져 있으며, 전통적인 금색 모양이 들어 있습니다.

30 분
상세정보

오모테산도역에서 긴자선을 타고 다메이케산노역으로, 난보쿠선으로 환승하고 시로카네다이역에서 하차. 그곳에서 핫포엔까지 도보 10분입니다.

2

느긋하게 걸을 수 있는 밤의 정원

핫포엔(정원 산책/아카시아)

핫포엔은 굉장히 아름다운 정원인데, 밤에 사진을 찍는 것이 조금 어렵기는 했습니다. 야간에 정원을 걷고 있는 사람이 적다고 해서 밤에 가야만 하는 것은 아닌 모양입니다. 일몰 때나 이른 아침에 가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또한 저녁에는 결혼식이나 이벤트 등으로 붐빕니다. 이곳에서 정식 기모노를 입은 한 여성(미국 출신!)과 만났는데, 그녀의 부모님과 약혼자 부모님이 처음 마주하는 파티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정원에는 커다란 잉어가 유유하게 헤엄치는 연못이 있고, 그 돌 위를 걸을 수 있습니다. 또한 긴장을 풀 수 있는 작은 오두막도 있는데, 밤중에 물고기가 갑자기 뛰어올라서 놀랐습니다! 아카시아를 볼 때 휴대전화의 손전등을 쓰지 않으면 볼 수 없었지만, 수령이 500년 이상 된 것 같은 다른 나무들이 줄을 지어 있었습니다!

안에 있는 레스토랑에서는 정원을 바라보며 멋진 식사를 하거나, 플로어에서 천장 창문을 바라보며 음료를 즐길 수 있습니다.

30 분
상세정보

시로카네다이역에서 난보쿠선을 타고 이다바시역으로, 도자이선으로 환승한 뒤 가구라자카역에서 하차. 그곳에서 가구라자카 가도까지는 도보 6분입니다.

3

오래된 민가에서 대접받는 요리에 입맛을 다시다

가구라자카 가도

가구라자카 가도는 굉장히 문화적인 측면이 느껴지는 운치 있는 곳이었습니다. 가구라자카는 전체적으로 굉장히 현지다워서, 오래된 전통적인 가옥에 만들어진 레스토랑 등에서 실제 사람들의 생활을 보고 짐작할 수 있습니다. 6명이 들어가면 꽉 차는 작은 프런트룸이 있고, 그곳에 들러서 독서나 음료를 즐길 수도 있습니다. 게다가 가옥 안쪽의 일반 테이블 좌석 또는 전통 좌석에서 식사도 가능합니다.

가구라자카 가도는 조금 발견하기 어려우니찾기 힘든 곳에 있으므로 가이드와 함께 가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메뉴와도 스태프도 일본어만 대응 가능합니다. 식사는 이자카야 스타일로, 메뉴 중 주문을 많이 주문할 필요는 없지만 생선과 고기 요리 중 어느 쪽을 먹고 싶은지, 무엇을 마시고 싶은지는 스태프에게 전달할 필요가 있습니다!

스스로는 몰라서 주문할 일이 없었을 일본의 향토 요리를 많이 시도해볼 수 있어서 굉장히 흥미로웠습니다! 코스의 시작은 소량의 전통적인 전채요리였고, 스프, 주요리, 디저트로 이어졌습니다. 또한 일본의 화이트와인을 처음으로 마셨는데 굉장히 맛있었습니다!

메인 화면 > 관광모델코스 > 야간에도 일본의 전통을 접할 수 있는 활동